클라우드브릭, 정보통신산업진흥원 ‘AI 바우처 지원 사업’ 공급기업 선정

cloudbric press img

클라우드 보안기업 ‘클라우드브릭’이 ‘AI 바우처 지원 사업’ 공급기업으로 선정되어 인공지능(AI) 기술을 도입하고자 하는 수요기업을 위한 솔루션 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었다.

 

cloudbric press img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이 추진하는 ‘AI 바우처 지원 사업’이란 자사의 사업에 AI 솔루션을 적용하려는 수요기업이 단기간 내에 부담 없이 최적의 AI 기술을 도입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AI 솔루션을 개발한 공급기업에게는 새로운 시장 창출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공익사업이다. 수요기업에게는 최대 3억 원의 바우처를 지급한다.

수요기업은 지급받은 AI 바우처를 통해 클라우드브릭이 제공하는 여러 보안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클라우드브릭은 트래픽 데이터 분석·가공 및 딥러닝 학습을 통해 대량의 웹 공격에 대해 정상/오류 여부를 판정하고 시각화하는 웹 해킹 탐지 서비스, 해킹 공격자의 IP 등 정보를 기계학습하여 분석하고 시각화한 평판 정보 서비스 등 AI 기반 클라우드 보안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클라우드브릭 정태준 대표는 “이번 AI 바우처 지원 사업을 통해 국내 중소·벤처 및 중견기업과 의료기관 등에 보다 안전한 AI 보안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라면서, “클라우드브릭은 AI 보안 서비스 공급기업으로서 국내 AI 산업의 활성화와 각 산업계의 디지털 전환 촉진에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